본문 바로가기

카페

안국역 카페- '리틀버틀러'

반응형
안국역 카페 '리틀버틀러(Little Butler)'

📍 서울 종로구 북촌로 8 (안국역 2번 출구)

📞  02-6338-8878

영업시간 : 월- 금 (08:00 - 22:00)/ 토-일 (10:00 -22:00)

요즘 평일에 시간이 있어서 카페투어를 다녔습니다.

이번에 가본곳은 안국에 있는 '리틀버틀러'

예전부터 인스타에서 보고 꼭 가봐야지 찜만 해두고

이번 기회에 찾아가 보았습니다.

역시 듣던 대로 외부가 아주 그냥 유럽 감성입니다.

내부도 역시나 유럽 감성 그대로!

그런데 좀 당황스러웠던 게,

자리가 매우 협소해서...

다닥다닥 옆사람이랑 같이 온 느낌으로

앉을 수 있는 공간이었습니다.

그래서 여러 명이서 가실 수는 없을 거 같아요

벽마다 그림액자들이 붙어있었는데,

정말 제 스타일의 그림들이었습니다.

작가가 누군지 모르겠지만 

정말 집에 갖고 가고 싶네요..ㅎㅎ

이렇게 입구에 들어오기 전에 앉을 수 있는

창가 자리도 아기자기하게 있고요.

이 카페에서 가장 유명하다는

버틀러 슈페너를 마셔보기로 합니다.

저는 바닐라와 로우슈가 2가지 중

바닐라를 선택했습니다.

크레페도 판매하던데, 먹음직스럽더라고요.

버틀러 슈페너 바닐라(6,500원)

신선한 특제 화이트 크림, 클래식 시럽

레몬슈가림, 에스프레소, 우유가 들어간 메뉴

 

바닐라와 로우슈가 두 가지 중 선택!

버틀러 슈페너 바닐라의 맛의 느낌은

약간 아인슈페너 느낌도 들었고,

특히 입에 닿는 곳에 둘러져있는

소금과 설탕의 조합.

딱 마시는 순간 눈이 번쩍!

크림을 달게 시작해 씁쓸한 맛으로

끝나는 그런 맛이었습니다.

마시자마자 약간 맥주 거품 마시는 거처럼

흡입하게 만들었던 거 같습니다.

다음에 또 와서는 다른 맛으로 마셔보고 싶네요.

마지막으로 리틀버틀러 앞에서 사진 찰칵!

이곳에서 사진 많이 찍고 가시더라고요.

이번 안국역 카페 투어 성공🤩

안국역 오시게 되시면 

리틀버틀러에서 유럽 감성

한번 느껴보시고 가세요!

 

반응형